남의 자식 크는 건 알아도...


사진 : 애플맘



녀석의 성장속도가 자연의 섭리를 무시 하는 건 아닌가 싶다.


남의 자식 크는 건 알아도 제 자식 크는건 모른다고 했는데....


.

.

.


'운동을 시작해야 하나...?'

고민하고 있다.


그건 그렇고...

"니 동생 보기전에 얼른 내려왓~!!!!"




'사랑하는 아빠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쁨, 아픔, 안도...  (2) 2015.09.30
부모의 욕심이란...  (2) 2015.09.23
남의 자식 크는 건 알아도...  (0) 2015.09.22
엄마 = 엄마, 엄마의 엄마 = ???  (0) 2015.09.17
벌 서는거 아니예요..  (2) 2015.09.16
벌써 일년...  (0) 2015.09.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