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마~ 음~마~ 음~마~~~!!!

추석 연휴를 보내고 다시 맞이한 주말 아침...

애플이를 재워놓고 외출나가신 애플맘...

 

애플팝은 아직 꿈나라...

 

 

아놔~  피곤하네...  나 좀 꺼내주어~!!!

 

 

응...?

이상한 기운을 느낀 애플팝은 실눈을 뜨고 조심스레 옆을 쳐다봅니다.

 

으윽...

애플양...

 

프리즌 브레이크...!!!

 

고이 잠든 줄 알았는데...

어느새 자리에 앉아서 탈출을 계획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