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빠작업실

아키캐드 도면화에 대한 고민...

도면화에 대한 여러가지 방법들을 고민하고 있습니다.


어떤 분께서는 아키캐드를 수동카메라에 비유하셨다고 하네요.


그만큼 많은 설정들이 있어 어떻게 만져 주느냐에 따라 결과는 천차만별 인것 같습니다.

역시 많은 시행착오와 노하우의 축적이 답인것 같습니다.




도면 표기방식등이 외국과 다름에 있어 세세한 부분들을 우리의 실정(?)에 맞게 세팅 하는 것이 관건인 듯 합니다.


적절한 절충...

수용해야 할 부분들에 대한 고민들...


그래도 점점 도면처럼 보여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