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일년...



태풍이 태교 여행


벌써 일년이 지났구나...


.

.

.


둘째라고

누나보다 소홀해진 것 아니냐?

물음에

반박할 소중한(?) 사진...  으잉..??







'사랑하는 아빠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엄마 = 엄마, 엄마의 엄마 = ???  (0) 2015.09.17
벌 서는거 아니예요..  (2) 2015.09.16
벌써 일년...  (0) 2015.09.14
Music is My Life~!!  (2) 2015.09.06
남자라면...  (0) 2015.09.02
사실 난...  (2) 2015.08.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