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부리 한 마리 몰고 가세요...

(사진을 보여주며) 이게 뭐야?


너부리... 


(뭔소리지 의아해서 다시 확인) 뭐? 너부리? 


네 너부리요...

(아직 의심스럽...) 그.. 그래? 그게 뭔데?


(답답해하며) 러브, 러브, 러브리요...!!!

.

.
.


오늘도 하나 배웠습니다. 
엣헴... 



맙소사 #너부리 가 #러블리 일 줄이야. 새삼 한글의 신비로움을 다시 느껴봄.



'사랑하는 아빠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 2017.01.03
나의 삶에서...  (0) 2016.11.28
너부리 한 마리 몰고 가세요...  (0) 2016.11.27
But, I'm OK... T_T  (0) 2016.10.03
건강히만 자라다오!!??  (0) 2016.09.18
하늘의 달을 따주세요~  (0) 2016.09.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