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런저런생각들

좋아하는 것과 잘하는 것...

자기가 하고 있는 일에 대한 의문이 생길 때가 있지요.

10년 남짓... 내게는 오직 이길 밖에 없다면서 자부심으로 지내왔다면?
때때로 자신이 발전하지 못하고 정체되고 있다는 느낌이 든다면...?


정말 참을수 없는 분노와 슬픔에 빠지게 될지도 모릅니다.



생각이 꼬리를 물고 길어집니다.

요즘은 애플이의 교육에 대한 고민들이 점점 늘어가고 있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