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랑하는 아빠가...

공주마마 호송 대작전




공주마마를 모시고 장거리를 이동해야 할 일이 생겼습니다.

후아... 서울서 내려 가는데 휴게소만 벌써 다섯번째...

마마... 좀 봐주시죠...??!! ^^;;;;;

"어흠... 불편하구나... 좀 쉬었다 가자꾸나..."
"네~ 마마...  -,.=^"



지금시각 오후 11시 10분...

또 휴게소에 들어왔습니다.
이번이 마지막이길 간절히 바래 봅니다.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