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랑하는 아빠가...

해 품 달



달리는 차창 밖
'저기 달이 있어요~!'

라고 외치길래

저건 창에 비친 해 란다...
라고 말해주려고 하는 찰나에...

.
.
.

ㅇㅇ? 달 맞구나~~

'사랑하는 아빠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달밤에 체조...  (0) 2014.09.08
너에게...  (0) 2014.09.08
해 품 달  (0) 2014.09.07
앞선 의욕이 부른 참사....  (1) 2014.09.06
나 임자 있는 몸이야...  (0) 2014.09.04
주변 모든 것이...  (2) 2014.0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