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랑하는 아빠가...

힘들지만...



추석의 꽃은 성묘(?) 이기에...

오늘 일정은 힘들게 소화하셨습니다.


.

.

.


할머니 할아버지 계신 곳이야~

인사드려야지~


'사랑하는 아빠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Unicornus  (2) 2014.09.10
빨래...  (2) 2014.09.10
힘들지만...  (2) 2014.09.09
달밤에 체조...  (0) 2014.09.08
너에게...  (0) 2014.09.08
해 품 달  (0) 2014.09.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