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랑하는 아빠가...

어쩐지....



출근하려던 찰나,
문 앞에서 눈시울을 적시더니만....

결국 엄마 아빠를 소환시키다니... ㅜ,.ㅠ

.
.
.

아들은 이렇게 키우는 거라고들 하지만...


#의사쌤은 왜 안오시냥

반응형

'사랑하는 아빠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안해 얘들아....  (0) 2016.09.12
날 위해서가 아니야.... 절대..!!??  (0) 2016.09.06
김기사~!!  (0) 2016.07.06
밀물  (2) 2016.05.29
비. 누. 방. 울. ㅡ,.ㅜ...  (0) 2016.0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