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랑하는 아빠가...

나도 여자랍니다???





가던 길을 멈추고 갑자기 쇼위도 앞에 멈춰 섰다.

보통때는 부르면 이내 고개를 돌리고 달려오겠건만
여느때와는 다른 분위기...

드디어 깨어난 것인가... 불안하다.


'사랑하는 아빠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건 시작에 불과해요...  (0) 2014.08.16
외... 외면할 수가 없었.....  (0) 2014.08.16
나도 여자랍니다???  (0) 2014.08.16
햇볕은 쨍쨍 모래알은 반짝...  (0) 2014.08.16
뮤즈  (0) 2014.08.13
잠시후 이 아이는...  (0) 2014.08.12